알바천국, '3주 1천만 원' 천국의 알바 9기 발대식 개최
상태바
알바천국, '3주 1천만 원' 천국의 알바 9기 발대식 개최
  • 김동주 기자
  • 승인 2014.01.07 13: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알바천국 역삼동 오피스에서 천국의 알바 9기 주인공 4명이 본격적인 출격을 앞두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김동주 기자 kdj@ekoreanews.co.kr

호주 천혜의 섬에서 펭귄 먹이 주고 3주에 1천만 원 상당의 혜택을 받는 '천국의 알바' 아홉번째 주인공들이 탄생했다.

아르바이트 전문포털 알바천국(대표 최인녕 www.alba.co.kr)은 국내 최초의 해외 아르바이트 인턴십 프로그램인 '천국의 알바 9기' 모집에서 최종 4명을 선발해 본격적 활동을 위한 발대식을 개최했다고 7일 밝혔다.

2010년 처음 론칭된 알바천국 '천국의 알바'는 호주 필립아일랜드, 남태평양 피지섬, 핀란드 산타마을 등 세계 유명 관광지에서 아르바이트를 하고 총 1천만 원 상당의 혜택을 받는 글로벌 대외활동 프로그램으로 매 기수마다 1000대 1 이상의 경쟁률을 기록하며 대학생들에게 폭발적인 인기를 얻고 있다.

이번 천국의 알바 9기 주인공 4명은 호주 유명 관광지인 필립아일랜드에서 세계에서 가장 작은 펭귄인 페어리 펭귄을 돌보며 현장에서 겪는 이야기들을 생생하게 전달하게 된다,

특히 천국의 알바 주인공들은 호주 왕복 항공권, 3주간의 숙박, 식사와 2주간의 활동비 200만원을 포함해 총 1천만 원 상당의 혜택을 받는 것이 특징이다. 또 아르바이트가 끝나면 일주일간 멜버른 뿐 아니라 시드니까지 무료로 여행할 수 있는 혜택도 주어진다.

세계 각국에서 온 해외 자원봉사자들과 함께 자연생태 보호활동을 하며 영어공부와 함께 특별한 체험을 할 예정이며 활동이 끝나면 호주 필립아일랜드 네이처파크의 공식 수료증까지 받을 수 있다.

알바천국 천국의 알바 9기는 2월 11일 출국해 3주간의 특별한 경험을 하고 3월 3일 귀국할 예정이다.

이코리아 김동주 기자 kdj@ekorea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