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심, 무파마탕면 누적 매출 6천억원 돌파
상태바
농심, 무파마탕면 누적 매출 6천억원 돌파
  • 최윤정 기자
  • 승인 2021.04.15 0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미지=농심 제공
이미지=농심 제공

 

2001년 3월 출시돼 별다른 광고와 프로모션 활동 없이도 꾸준히 인기를 이어가는 제품인 농심 무파마탕면이 올해로 출시 20주년을 맞았다. 

농심은 그간 소비자들로부터 지속적인 사랑을 받아온 무파마탕면이 지난 3월 말 기준으로 누적매출 6천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특히, 무파마탕면은 2009 년 이후로 TV 광고나 프로모션을 진행하지 않았음에도 매년 300 억원 안팎의 매출을 꾸준히 유지하고 있는 스테디셀러다.

무파마탕면의 꾸준한 인기 비결은 무와 파, 마늘로 한국인이 좋아하는 시원한 소고기장국의 맛을 구현한 데 있다. 출시 당시 기존 제품들과 차별화된 ‘ 후첨 양념스프’ 를 추가함으로써 향신 채소의 풍미를 한층 살렸다. 

제품의 주 재료인 ‘ 무’, ‘ 파’, ‘ 마늘’ 에서 착안해 이름을 ‘ 무파마’ 로 재치 있게 지은 것도 소비자의 호기심을 자극하며, 친근한 브랜드 이미지를 형성하는 데 큰 역할을 했다.

농심 관계자는 “올해 20주년을 맞아 제품 패키지를 새로 입히는 등 브랜드 리뉴얼 활동을 진행할 계획”이라며 “앞으로 더욱 사랑받는 제품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농심은 무파마탕면 출시 20 주년을 맞아 인스타그램 이벤트를 진행한다. 댓글로 ‘ 무파마’ 가 무엇의 줄임말인지를 적으면, 정답을 맞힌 사람 중 추첨을 통해 총 20 명에게 무파마탕면을 1 박스씩 경품으로 제공한다. 자세한 내용은 농심 공식 인스타그램을 참고하면 된다.

이코리아 최윤정 기자 chy0628@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