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자원공사, 경북도 등과 지역상생 그린뉴딜 협력
상태바
한국수자원공사, 경북도 등과 지역상생 그린뉴딜 협력
  • 이미숙 기자
  • 승인 2020.10.29 14: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수자원공사는 29일 경북 안동시 세계물포럼 기념센터에서 경상북도, 안동시, 한국수력원자력, 한국에너지공단 신·재생에너지센터, 영남대학교와 ‘지역상생 신재생에너지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지난 7월 정부의 한국판 뉴딜 종합 계획 발표 및 10월 지역 균형 뉴딜 논의 등과 연계하여 경상북도 내 지역상생 신재생에너지 보급 및 관련 산업 활성화 협력을 위해 마련됐다. 

협약에 따라 한국수자원공사는 신재생에너지 사업개발과 총괄관리를 맡으며 경상북도는 사업대상지 발굴 및 유관기관 협력체계 구축 등 행정지원 총괄, 안동시는 각종 인허가 및 지역주민 수용성 제고를 담당한다.

한국수력원자력은 신재생에너지 개발 및 공급인증서 관련 업무, 한국에너지공단 신·재생에너지센터는 신재생에너지 활성화를 위한 제도개선, 영남대학교는 기술개발 및 전문인력 양성을 맡는다.

업무협약 후속 조치로는 한국수자원공사와 경상북도, 안동시 등이 참여하는 ‘임하댐 수상태양광 사업’을 시범사업으로 추진한다.

‘임하댐 수상태양광 사업’은 지자체가 조성하는 신재생에너지 집적화단지 구역에 국내 댐 설치 수상태양광 중 최대규모인 56MW급의 수상태양광 발전단지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이는 3인 가구 기준 24,300가구가 1년간 사용할 수 있는 전력량이다.

또한, 사업지 인근 주민들이 투자에 참여하는 주민 친화형 사업으로 추진돼 주민들에게는 새로운 소득 창출 기회가 될 수 있다.

이 밖에도 수상태양광 관련 설비 및 기자재 운송과 설치에 지역 업체와 인력을 우선 활용하는 등 지역밀착형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이바지할 전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