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촌치킨 ‘행복채움’ 통해 학대피해아동 심리치료 지원
상태바
교촌치킨 ‘행복채움’ 통해 학대피해아동 심리치료 지원
  • 이지은 기자
  • 승인 2020.05.27 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미지=교촌치킨 제공
이미지=교촌에프앤비 제공

 

교촌에프앤비는 27일 ‘행복채움’ 프로젝트를 통해 국제구호개발 NGO 굿네이버스와 함께 5월 한달 간 152명의 학대피해아동 심리치료를 지원했다고 밝혔다. 

교촌은 ‘행복채움’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학대피해아동 심리치료 지원 사업을 진행 중이다. 전국 30개소 아동보호전문기관 및 2개소 분사무소 내 심리치료가 필요한 학대피해아동을 모집해 아동당 10회의 심리치료를 지원한다.

이번 심리치료 지원은 코로나19 확산세가 둔화된 5월부터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방역 완료 상담소에서 1대1 대면 방식으로 한달 간 총 152명의 심리치료가 진행됐다. 

교촌은 ‘행복채움’ 프로젝트 실행을 위해 지난 2월 굿네이버스와 후원 협약을 맺고 학대 피해 아동 심리치료 지원 및 아동 학대 예방 전국민 캠페인 사업, 행복 나눔 치킨데이 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하기로 했다. 

교촌 관계자는 “교촌 ‘행복채움’을 통해 어려움 속에서 고통 받고 있는 아이들이 아픔을 회복하고 희망을 잃지 않게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