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김정은, 측근들과 지방에 체류 중"
상태바
靑 "김정은, 측근들과 지방에 체류 중"
  • 김정길 기자
  • 승인 2020.04.21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사진=뉴시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사진=뉴시스

 

청와대는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건강이상설과 관련해 “김 위원장은 현재 측근 인사들과 함께 지방에 체류 중인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고 20일 밝혔다.

청와대 고위 관계자는 이날 오후 “김 위원장이 정상적으로 활동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 관계자는 김 위원장의 체류 장소와 관련해 “묘향산 지역은 아니다”며 “북한 노동당, 내각, 군부 어디에도 비상 상황과 같은 특이한 움직임은 보이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앞서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오전 출입기자단에 메시지를 보내 “최근 일부 언론에서 보도한 북한 김정은 위원장의 건강 이상설과 관련해 확인해줄 내용이 없다”고 밝힌 바 있다.

미국 CNN은 20일(현지시간) 미국 정부 소식통을 인용, “김 위원장이 최근 큰 수술을 받았고 수술 이후 ‘중대한 위험’에 처해 있다”고 보도했다. 이후 국내 언론이 앞다퉈 '김정은 중태설'을 인용보도하면서 큰 주목을 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