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마사회 ‘코로나 위기 함께 극복해요’ 화훼 농가 지원
상태바
한국마사회 ‘코로나 위기 함께 극복해요’ 화훼 농가 지원
  • 이미숙 기자
  • 승인 2020.03.12 1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마사회 제공
사진=마사회 제공

 

졸업, 입학식 등 연초 행사들이 코로나 바이러스의 영향으로 연기되거나 줄줄이 취소되는 상황에서 화훼 농가들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는 요즘, 한국마사회는 공기업으로서의 책임을 다하고 상생과 협력으로 위기를 함께 극복하기 위한 다양한 소비 활동을 전개한다.

한국마사회(회장 김낙순)는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화훼 농가들을 격려하기 위해 ‘1인 1화분’ 캠페인, 야외 조경 개편 등 봄맞이 환경 개선을 통한 소비 활성화에 나선다고 12일 밝혔다.

먼저 서울, 부산경남, 제주 각 사업장별 로비에 봄맞이 대형 화훼 장식을 설치하고 사무실 별로 꽃바구니를 비치하는 등 환경 개선을 통한 새 단장에 나섰다.

또한 직원들 대상 ‘1인 1화분’ 캠페인을 시행해 나한송, 카랑코에, 신홀리페페 등 공기 정화와 산소 배출 효과가 탁월한 미니 화분을 지원했다. 이를 통해 직원들에게 쾌적한 근무 환경을 제공함과 동시에 농가의 어려움도 함께 나누는 일석이조의 효과를 달성했다. 

한국마사회는 이번 화훼 소비 촉진 활동을 통해 서울 기준 약 1만 송이의 꽃을 투입해 로비·사무실 조경을 완료했으며 추가적으로 사업장 별 야외 조경 개선 및 비용 조기 집행을 통한 화훼 농가 지원에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한국마사회 김낙순 회장은 “코로나 바이러스의 영향으로 화훼 농가들의 근심이 나날이 커져가고 있는 요즘 국민과 함께하는 공기업으로서 지금의 상황을 극복하고 헤쳐 나가기 위한 노력을 게을리 해서는 안된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