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금융, 70억원 규모 자사주 취득 결정
상태바
BNK금융, 70억원 규모 자사주 취득 결정
  • 이미숙 기자
  • 승인 2020.03.03 17: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BNK금융 제공
사진=BNK금융 제공

 

BNK금융이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한국투자증권과 자기주식취득 신탁계약을 체결하고 70억원 규모의 자사 주식을 매입한다고 3일 공시했다. 

BNK금융은 코로나19와 지역경기 침체 등으로 악화되고 있는 국내외 경제여건에 대비해 자사 주식 가격 안정 도모를 통한 기업 및 주주가치 제고와 책임경영 의지 강화를 위해 자사주 매입을 결정했다.

BNK금융의 자사주 매입은 2011년 지주 출범 이후 처음이다.

지난해 당기순이익이 전년대비 12% 증가하였고 건전성이 지속적으로 개선되고 있음에도 경제전망에 대한 불확실성의 증가로 BNK금융 주가는 전년말 대비 약 20% 하락한 상황이다.

BNK금융 김지완 회장은 “BNK금융의 지난해 실적기준 배당성향은 20.9%로 전년대비 1.4%p 상승하는 등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있다”며 “이번 자사주 취득을 계기로 앞으로도 수익성 개선과 자본비율의 안정적인 관리 등 지속적인 기업가치 제고를 통해 주주 친화기업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코리아 이미숙 기자 iris01234@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