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연합회, 대한적십자사에 사랑나눔 성금 전달
상태바
은행연합회, 대한적십자사에 사랑나눔 성금 전달
  • 임해원 기자
  • 승인 2019.11.07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태영 은행연합회장, 박경서 대한적십자사 회장 등 은행사랑나눔네트워크 봉사단들이 7일 서울 종로구 창신동 쪽방상담센터를 방문해 어르신들에게 생활 물품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은행연합회
김태영 은행연합회장, 박경서 대한적십자사 회장 등 은행사랑나눔네트워크 봉사단들이 7일 서울 종로구 창신동 쪽방상담센터를 방문해 어르신들에게 생활 물품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은행연합회

은행연합회는 7일 22개 사원기관을 대표해 '은행사랑나눔네트워크' 성금 3억5000만원과 2억5000만원 상당의 기부물품 등 총 6억원을 대한적십자사에 전달했다.

'은행사랑나눔네트워크'는 은행의 본·지점과 대한적십자사 봉사단을 연결해 전국의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나눔을 실천하고 있는 봉사 네트워크로, 2006년부터 금년까지 총 111억원의 성금을 지원했으며 대한적십자사 결연가구에 생활물품을 전달하는 등 따뜻한 보살핌 봉사 활동도 지속적으로 실천해왔다.

올해에도 은행연합회의 사원은행 임직원들은 대한적십자사 봉사단들과 함께 저소득 아동·청소년·노인, 다문화가정, 북한 이주민 등 약 2만여 가구를 대상으로 기초생활물품을 전달하는 봉사활동도 추진할 계획이다. 

한편, 은행연합회 임직원들은 7일 성금 전달과 더불어  종로구의 창신동 쪽방상담소를 방문해 200여명의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물품 전달 등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특히, 이 날 봉사활동에는 김태영 은행연합회장과 김성규 은행연합회 신용정보원지부 노조위원장이 참석해 은행권의 사회적 책임이행에 노사가 하나 되는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물품 전달 봉사활동에 참여한 은행연합회 김태영 회장은 “연합회 노사가 한마음으로 참여하여 더욱 뜻깊었으며, 앞으로도 은행권은 따뜻한 나눔의 활동을 지속적으로 실천하여 더불어 함께하는 사회를 만드는데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