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홍준표, 나경원 저격 "달창 발언 부적절"
  • 송광호 기자
  • 승인 2019.05.14 14:02
  • 댓글 0
홍준표 전 대표의 페이스북 갈무리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나경원 원내대표의 '달창' 발언을 비난했다.

홍준표 전 대표는 13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을 통해 “장외투쟁 하면서 무심결에 내뱉은 달창이라는 그 말이 지금 보수의 품위를 심각하게 훼손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홍 전 대표는 “작년 지방선거를 앞두고 당대표를 공격한 일이 있었다. 암덩어리,바퀴벌레,위장평화를 막말이라고 하면서 보수의 품위를 지키라고 한 일이 있었다”라며 “나도 그 말을 인터넷에 찾아보고 그 뜻을 알았을 정도로 참으로 저질스럽고 혐오스러운 말이였다”고 말했다. 

이어 “그 뜻도 모르고 그 말을 사용했다면 더욱 더 큰 문제 일수 있고 그 뜻을 알고도 사용했다면 극히 부적절한 처사이다”고 비난했다.

홍 전 대표는 “문정권의 실정이 한껏 고조 되었던 시점에 5.18망언 하나로 전세가 역전 되었듯이 장외 투쟁이라는 큰 목표를 달창 시비 하나로 희석 시킬 수 있다”며 잘 대처할 것으로 주문했다.

송광호 기자  kntimes22@naver.com

<저작권자 © 이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광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