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ICT
KT, 테이블TV 공개 “셋톱박스에 화면 결합”
  • 김윤진 기자
  • 승인 2019.04.29 13:22
  • 댓글 0
KT AI사업담당 최준기 상무가 기가지니 테이블TV를 소개하고 있다 / 사진 = 김윤진 기자

KT는 29일 서울 종로구 KT광화문빌딩에서 AI 사업전략을 발표했다. 이 자리에서 KT는 셋톱박스에 디스플레이를 결합한 일체형 AI TV인 ‘기가지니 테이블TV’를 공개했다.

기가지니 테이블TV는 11.6인치 디스플레이를 갖춘 1.9kg 무게의 단말이다. 기존 셋톱박스와 달리, 유선랜 없이 와이파이 연결만으로 이용이 가능해 설치가 쉽다. 다만 전원은 항시 연결해야 한다. 음성인식도 가능하지만, 이날 KT AI기술담당 최준기 상무와 기자들이 시연하는 도중 오작동이 벌어지는 등 불안정해 터치 위주의 조작이 권장된다.

기가지니 테이블TV는 침실이나 주방, 서재 등에서 활용하기 적합해 보인다. TV가 없는 침실에서는 드라마, 영화 등을 보며 잠들 수 있고, 주방에서는 식탁 위에 두고 식사를 하면서 TV를 보거나, 요리 중 레시피를 확인하는 식이다.

기가지니 테이블TV를 체험해보니, 단말이 무겁고 커서 휴대는 어렵지만, 설치가 쉬워보였다 / 사진 = 김윤진 기자

기가지니 테이블TV로는 올레TV의 모든 실시간 채널과 VOD를 즐길 수 있다. 홈IoT 제어와 음악감상도 가능하다. 날씨 확인, 스케줄 관리 등 홈비서 기능과 함께 어린이, 교육, 요리, 쇼핑 등 여러 주제의 서비스를 제공한다.

기가지니 테이블 TV는 오는 5월 2일 출시된다. 가격은 39만6,000원이며, 올레TV를 시청하기 위해서는 IPTV 이용료를 부담해야 한다.

이밖에 KT는 단말 없이 다른 제조사의 단말에서 기가지니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기가지니 인사이드’도 공개했다. 기가지니 인사이드 모듈은 냉장고, 안마의자, 에어컨 등 가전과 차량, IoT 단말에 삽입해 기가지니 호출어와 서비스 이용이 가능하다. 이 모듈은 올해 상반기 내 출시될 예정이다.

김윤진 기자  ioonin33@naver.com

<저작권자 © 이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윤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