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주진모-민혜연 6월 결혼, 10살 차 커플 탄생 비화
  • 배소현 기자
  • 승인 2019.04.09 15:17
  • 댓글 0
<사진=뉴시스>

배우 주진모가 10세 연하의 의사 민혜연씨와 결혼한다.

주진모는 오는 6월 제주도에서 가정의학과 전문의인 민혜연 씨와 결혼식을 치른다. 결혼식은 민씨가 비연예인인인 점을 고려해 가족과 친지 위주로 치러질 예정이다. 

주진모의 소속사 화이브라더스코리아 관계자는 9일 "주진모가 여자친구와 6월쯤 결혼 계획이 있다. 현재 드라마 촬영 중이어서 정확한 결혼 날짜나 결혼 장소는 정해지지 않았다"고 밝혔다.  

주진모는 지난 1월 10살 연하의 의사 여자친구와 열애를 공식 인정했다. 두 사람은 지인의 소개로 알게 돼, 인연을 이어오던 중 자연스럽게 연인으로 발전했다. 각자 바쁜 스케줄 속에도 낚시 등 취미 생활을 공유하며 사랑을 키워온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주진모의 여자친구가 서울대 의대 출신 가정의학과 전문의 민혜연씨로 알려지며 관심을 모았다. 민씨는 그동안 SBS ‘좋은 아침’과 MBC ‘기분 좋은 날’, 채널A ‘나는 몸신이다’, 온스타일 ‘바디 액츄얼리’에 전문가 패널로 출연해 각종 의학 정보를 전달하는 등 대중에게도 비교적 익숙한 인물이다.

주진모는 지난 1999년 영화 ‘댄스댄스’로 데뷔 후 영화 ‘미녀는 괴로워’, ‘쌍화점’을 비롯해 드라마 ‘기황후’, ‘나쁜 녀석들: 악의 도시’, ‘사랑하는 은동아’ 등 히트작을 냈다. 현재는 SBS 수목극 ‘빅이슈’에 출연 중이다.지난 2월 방송된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에서는 연인으로 발전한 배우 주진모와 의사 민혜연의 커플의 비화를 밝혔다. 

두 커플이 탄생에 얽힌 비화도 전해졌다. 민혜연은 채널A 교양프로그램 '김현욱의 굿모닝'에 의사 패널로 고정 출연 중인데 김현욱이 두 사람을 소개시켜준 것으로 알려졌다. 김현욱은 주진모와 민혜연을 소개탕하는 자리에서 자신의 아내와 자리를 함께 해 친밀감을 높여줬다는 후문이다. 


 

배소현 기자  bae_4805@naver.com

<저작권자 © 이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소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