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문화일반
영화 '사바하' 신천지 항의받고 장면 수정
  • 배소현 인턴기자
  • 승인 2019.02.14 15:17
  • 댓글 0
영화 '사바하' 제작발표회.<사진=뉴시스>

[이코리아] 영화 '사바하'가 종교단체 신천지로부터 항의를 받고 일부 장면을 조정했다.

영화 관계자에 따르면 '사바하' 측은 극 중 일부 종교단체를 언급하는 대사와 관련, 해당 단체로부터 항의를 받고 언론시사회 직전 대사를 급히 수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문제가 된 장면은 영화에서 박목사(이정재)가 국내 이단 종교에 대해 설명하는 대목. 이 과정에서 신천지가 언급됐고, 해당 단체는 영화사에 강하게 항의했다. 이에 제작사 측은 '사바하'는 특정 종교를 대상으로 한 영화가 아니며 오해를 불러일으킬 수 있는 장면은 맥락상 전혀 다른 내용이라는 입장이다. 

'사바하'는 신흥 종교 비리를 찾아내는 종교문제연구소 박 목사가 사슴동산이란 단체를 조사하다가 미스터리와 마주하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린 영화. '검은사제들' 장재현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이정재와 박정민 등이 출연했다. 


 

배소현 인턴기자  bae_4805@naver.com

<저작권자 © 이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소현 인턴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뉴스
안희정캠프 자원봉사자
안희정캠프 자원봉사자 "여사님이 불륜설 기획 취합"
우리은행, 소상공인·중소기업에 3조원 신규자금 지원
우리은행, 소상공인·중소기업에 3조원 신규자금 지원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