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한국공항공사 손창완 사장 내정자, 과거 이력 보니
  • 최윤정 기자
  • 승인 2018.12.13 14:57
  • 댓글 0
한국공항공사 사장에 내정된 손창완 전 경찰대학장.<사진=뉴시스>

[이코리아] 한국공항공사 사장 후보에 낙하산 인사가 내정돼 논란이 일고 있다.

한국공항공사는 지난 10일 주주총회를 열어 손창완 전 경찰대학장(62·사진)을 사장 후보로 내정했다. 한국공항공사는 국토교통부 산하 공기업으로 대통령이 사장 임면권을 가지고 있다. 손 후보는 대통령의 임명을 거치면 바로 공식 취임하게 된다. 

한국공항공사 사장 자리는 지난 9개월 간 공석이었다. 이번에 내정된 손창완 내정자는 공항공사 관련 전문성이 없다는 점에서 내부에서조차 보은 인사 아니냐는 비판이 나오고 있다. 특히 KTX 강릉역 탈선 사고로 오영식 코레일 사장이 사퇴한지 얼마 안돼 또 낙하산 인사가 공사 사장에 임명됐다는 점에서 여론은 더 비판적이다.

실제로 손 내정자의 이력 중 공사 업무와 관련해 전문성이 엿보이는 대목은 전혀 없다.  손 후보는 전남 장성 출신으로 동국대 경찰행정학과를 졸업하고 1981년 초급 간부인 경위로 특채됐다. 이후 강남경찰서장, 경기경찰청 3부장, 서울경찰청 차장, 전북경찰청장, 경찰대학장 등 경찰 내 요직을 두루 거쳤다. 2011년 경찰대학장을 끝으로 퇴임했다. 이후 그는 2016년 더불어민주당 안산시 단원을 지역위원장을 맡았고 20대 총선에서 안산을 후보로 출마했으나 낙선했다. 

한국공항공사법에 따르면 공사는 김포공항 등 14개 지방공항을 관리·운영하고 항공 종사자 양성, 공항 개발, 항공기 정비, 비행장 신증설·개량, 항공교통 연계 교통시설 설치·운영, 공항 관련 조사 연구·기술 개발, 공항소음 대책 사업 등을 수행한다. 

공항공사 안팎에서는 손 내정자가 이 업무를 제대로 수행할지 벌써부터 우려의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최윤정 기자  chy0628@hanmail.net

<저작권자 © 이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윤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뉴스
마스크 벗은 진주 살해범 “나도 억울하다”
마스크 벗은 진주 살해범 “나도 억울하다”
게임업계 글로벌 매출 Top 25, 한국업체 3곳  랭크
게임업계 글로벌 매출 Top 25, 한국업체 3곳 랭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