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그루밍 성폭력' 피해여성 4명, 청년 목사 고소
  • 김정길 기자
  • 승인 2018.12.10 16:30
  • 댓글 0

[이코리아] 인천의 한 교회 청년 목사로부터 성폭력을 당했다고 주장한 여성 신도 4명이 해당 목사를 경찰에 고소했다. 

인천지방경찰청은 10일 "인천 모 교회 소속 김모(35) 목사와 관련한 고소장이 접수됐다"고 밝혔다. 이번 사건에는 피해여성 측 변호인으로 차미경, 안서연 변호사 등 한국여성변호사회 소속 변호사 5명이 선임됐다.

피해자 측 변호인은 “가해 목사는 미성년자를 장기간 간음했다. 도덕적이나 종교적 비난을 떠나 수사기관의 판단을 받고자 고소했다”고 밝혔다.

피해 규모에 대해 피해자 측 정혜민 목사는 “김 목사 측은 ‘성관계는 있었으나 성폭력은 아니었다’고 주장하지만 김 목사가 전도사, 목사가 아니었다면 피해자가 그를 신뢰했을지 의문이다.지금까지 확인된 피해자는 10명이지만 피해자들 얘기를 종합하면 20명이 넘는 것으로 보인다”라고 말했다.

그루밍 성폭력이란 취약점이 있는 피해자와 친분을 쌓은 뒤 친분 관계, 피해자의 정서적 의존을 이용해 성적으로 학대하거나 착취하는 행위를 뜻한다.

김 목사는 교단에서 목회 활동을 할 수 없는 제명 처분을 받은 상태다. 김 목사는 현재 국내에서 변호인을 선임하는 등 경찰 수사에 대비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김정길 기자  kntimes22@naver.com

<저작권자 © 이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뉴스
마스크 벗은 진주 살해범 “나도 억울하다”
마스크 벗은 진주 살해범 “나도 억울하다”
게임업계 글로벌 매출 Top 25, 한국업체 3곳  랭크
게임업계 글로벌 매출 Top 25, 한국업체 3곳 랭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