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장자연 술자리' 간 권재진의 '그 후'
  • 김정길 기자
  • 승인 2018.12.04 10:01
  • 댓글 2
고 장자연씨 사건을 재수사 중인 진상조사단이 권재진 전 법무장관을 조만간 불러 조사할 예정이다. <사진=뉴시스>

[이코리아] 고 장자연씨 사건을 재수사 중인 진상조사단이 권재진 전 법무장관을 조만간 불러 조사할 예정이다. 진상조사단은 지난 2008년 장자연 씨와 기업인들이 함께 한 술자리에 권 전 장관이 참석한 사실을 확인한 것으로 알 려졌다.

당시 그는 대검 차장에 재직 중이었으며 박문덕 하이트진로 회장의 초청을 받아 술자리에 참석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자리에는 조선일보 방상훈 회장의 동생인 코리아나호텔 방용훈 사장도 함께 했다.

장자연 사건이 우리 사회에 던진 파문은 컸지만 의혹만 무성한 채 용두사미로 끝났다. 그리고 그 중심에 경찰과 검찰의 부실 수사 논란이 있었다. 권재진 전 장관이 장자연씨와 술자리를 함께 한 사실이 드러남에 따라 진상조사단은 권 전 장관이 당시 검찰 수사에 어떤 영향력을 행사했는지 규명할 방침이다.

권재진 전 장관은 고 장자연 사건 후 승승장구했다. 당시 대검 차장이던 그는 2009년 8월 청와대 민정수석에 발탁됐고 2년 후에는 법무부장관에 임명됐다. 박근혜 정부 출범 직후인 3월, 공직을 떠나 변호사로 개업해 현재 권재진 법률사무소를 운영하고 있다.

김정길 기자  kntimes22@naver.com

<저작권자 © 이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오늘 2018-12-04 14:15:39

    공정한수사 ! 엄중한 처벌! 장자연 슬픈죽음 꼭 달래주세요!   삭제

    • sunsaangnim 2018-12-04 10:33:09

      이런 내용을 그동안은 왜 못 밝힌 겁니까? 이제는 정말 기득권을 옹호하는 세력 퇴출해야 합니다!   삭제

      여백
      여백
      오늘의 뉴스
      한국당
      한국당 "성희롱 사과하라" VS 문희상 "임이자 자해공갈"
      KT 명예퇴직자 158명, 해고무효 소송 제기
      KT 명예퇴직자 158명, 해고무효 소송 제기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