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회 탄소중립엑스포' 개막, 한화큐셀 등 297개 기업 참여
상태바
'제1회 탄소중립엑스포' 개막, 한화큐셀 등 297개 기업 참여
  • 윤수은 기자
  • 승인 2021.10.13 1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공=산업통상자원부
제공=산업통상자원부

[이코리아] 산업통상자원부는 오는 15일까지 경기 고양시 일산 킨텍스에서 '제1회 탄소중립 엑스포'를 개최한다고 13일 밝혔다.

탄소중립 엑스포는 전 세계적으로 본격화되고 있는 탄소중립 흐름에 대응하여, 친환경·저탄소 경제로 이행을 위한 우리 산업의 현주소와 미래 방향을 제시하는 자리로서 올해 처음 개최되는 행사이다. 

올해 탄소중립 엑스포는 40주년을 맞이하는 대한민국 에너지대전과 공동 개최된다. 3일간 총 297개사가 참가해 8개 전시관 및 1183개 부스 구성, 10개 국민참여·체험 프로그램 등으로 다채롭게 진행된다. 

행사장에는 탄소중립을 위한 정부 정책과 주요 사업 및 성과를 한눈에 보여주는 '탄소중립 특별관', 190개 기업이 참여해 다양한 신재생 에너지 분야를 소개하고 새로운 아이디어 제품·기술을 선뵈는 '신재생에너지관', ICT가 접목된 제품과 기술을 전시하는 '에너지효율관' 등의 전시관이 운영된다.

‘탄소중립기술 우수사례관’에서는 신산업, 순환경제, 미래모빌리티 등을 접할 수 있으며, ‘탄소중립 기술사업화 지원관’에서는 금융·세제지원, 기술이전·사업화에 대한 정보를 만날 수 있다.

또 국내·외 판로 개척을 위한 주한대사관(영국, 이스라엘 등), 지자체 연계 네트워킹 등 참가기업의 비즈니스를 위한 프로그램도 마련됐다. 

국내 중소기업의 해외 판로 개척 지원을 위해 55개국에서 60여명의 해외 바이어를 초청하여 비즈니스 상담과 수출계약, MOU체결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에서는 한화큐셀, 퍼스트실리콘, 비케이엠(주) 총 3개 기업이 신제품 발표에 나설 예정이다. 

산업부는 온라인 상에서 다양한 부대행사에 참여할 수 있도록 프로그램도 마련했다. 전시회 기간 중 기업의 전시 내용을 온라인 중계하는 ‘라이브 탐방’, 실시간 스트리밍을 통해 제품을 홍보·판매하는 ‘라이브 커머스’ 등 참가기업의 제품을 자세히 소개할 수 있도록 채널을 다양화했다.

또한, 에너지분야 및 정책 등을 알기 쉽게 설명하는 ‘e-온택트 토크쇼’, 참관객 대상 에너지 관련 상식 퀴즈인 ‘그린뉴딜 에너지퀴즈쇼’ 등 다양한 참여형 프로그램도 함께 마련했다. 

한편 이날 개막식에는 박기영 산업부 차관을 비롯하여, 삼성전자 이재승 사장, LG전자 권순황 사장 등 참가기업 대표, 신한은행 진옥동 은행장, 한국에너지공단 김창섭 이사장, 한국생산기술연구원 이낙규 원장 등 유관기관 주요인사 16명이 참석했다. 

박기영 산업부 차관은 축사를 통해 “한계돌파형 기술확보, 산업계의 자발적 감축 지원, 산업구조 전환 및 신산업 창출 등을 통해 탄소중립 이행 과정에서 민간부문의 노력을 적극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특히, 에너지 부문에서는 국가온실가스감축목표(NDC) 상향에 맞춰 2030년 신재생에너지 발전비중을 30%로 확대할 것”이라 밝혔다.

이코리아 윤수은 기자 wai49@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