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인태 "尹 집사부일체 출연, 洪 억울할 것"
상태바
유인태 "尹 집사부일체 출연, 洪 억울할 것"
  • 배소현 기자
  • 승인 2021.09.23 15: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인태 전 국회 사무총장. 사진=뉴시스
유인태 전 국회 사무총장. 사진=뉴시스

 

유인태 전 국회 사무총장이 SBS 예능프로그램 ‘집사부일체’에 윤석열 전 검찰총장, 이재명 경기지사, 이낙연 전 민주당 대표만 출연하는 것에 대해 “홍준표 후보로서는 상당히 억울한 일”이라고 말했다.

유 전 총장은 23일 CBS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홍준표 후보가 뜨기 전에 기획을 했는지 몰라도 지금 상황에서는 홍 후보가 ‘왜 날 뺐냐. 저쪽 둘이면 이쪽도 둘인데’라며  아주 거세게 항의하겠더라”며 이같이 말했다.

유 전 총장은 “2012년 ‘힐링캠프’ 때도 박근혜, 문재인 둘만 불러 손학규 후보가 굉장히 억울해하고 아주 격렬히 항의했다”며 “손학규는 그것 때문에 문재인한테 경선에서 졌다고까지 생각했다”고 했다. 

유 전 총장은 “(추석 연휴기간 중) 우리 아들이 ‘집사부일체’를 말하며 ‘윤석열이 많이 떴다, 싫어하던 젊은 세대들한테 인기가 올라갔다’라는 소리를 하더라”고 전했다. 또 “이준석을 찍었던 젊은 세대들이 지금 윤석열한테는 안 가고 홍준표한테로 갔었다. 그런데 (윤 후보가 집사부일체 출연으로) 젊은 쪽 지지를 상당히 만회했다”고 분석했다.

한편 윤 전 총장은 지난 19일 '집사부일체'에 출연했다. 여권에서는 이 전 대표가 오는 26일, 이 지사가 다음달 3일 '집사부일체'에 출연한다.

이코리아 배소현 기자 bae_4805@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