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고발사주에 캠프 인사 관여? 역공작"
상태바
홍준표 "고발사주에 캠프 인사 관여? 역공작"
  • 배소현 기자
  • 승인 2021.09.14 1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의힘 대권주자인 홍준표 의원. 사진=뉴시스
국민의힘 대권주자인 홍준표 의원. 사진=뉴시스

 

홍준표 의원이 고발 사주 의혹 제보자 조성은 씨와 박지원 국정원장의 식사 자리에 본인 캠프 인사가 동석했다는 소문을 일축했다. 

홍 의원은 14일 페이스북에 "헛된 꿈은 패가망신을 초래한다"며 "고발 사주 사건에 마치 우리 측 캠프 인사가 관여된 듯이 거짓 소문이나 퍼뜨리고 특정해 보라고, 기자들에게 취재해 보라고 역공작이나 하고, 참 잘못 배운 못된 정치 행태"라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당당하게 정도로 나가라. 구태들 속에 있다가 같이 물들지 말라. 누가 헛소문 퍼뜨리고 있는지 다 안다”며 “그건 야당 내 암투가 아니라 본인과 진실의 충돌에 불과하다”고 강조했다.

한편 윤석열 전 총장 캠프는 13일 박지원 국정원장과 조성은 씨, 성명불상자 1명을 국가정보원법 및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공수처에 고발했다.

윤 전 총장 측은 이 세 사람이 지난달 11일 서울 한 호텔에서 식사를 하면서 고발 사주 관련 논의를 했다는 주장이다. 이후 성명불상자 1명이 국정원 출신으로 홍 의원 캠프 인사라는 소문이 나오자 홍 의원이 일축한 것이다. 

 

이코리아 배소현 기자 bae_4805@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