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계상이 직접 밝힌 38세 벤처사업가와 결혼 사연
상태바
윤계상이 직접 밝힌 38세 벤처사업가와 결혼 사연
  • 이정규 기자
  • 승인 2021.08.11 1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배우 윤계상(43)이 결혼한다. 예비 신부는 5세 연하 벤처사업가로 국내 코스메틱 업계에서 주목받는 젊은 경영인으로 알려졌다. 

윤계상의 소속사 저스트엔터테인먼트는  "윤계상이 5세 연하 사업가인 예비 신부와 결혼한다"고 11일 밝혔다. 지인 소개로 만난 두 사람은 지난해 말부터 결혼을 전제로 교제해왔다. 

윤계상도 11일 자신의 팬카페를 통해 결혼을 결심하게 된 배경을 직접 밝혔다. 그 배경은 사랑이다. 윤계상은 "제 아내가 될 사람은 좋은 성품으로 주변을 따뜻하게 만드는 사람이다. 저의 몸과 마음이 지쳤을 때 절 지켜주고 사랑으로 치유해 주기도 했다. 정말 좋은 사람이다. 그래서 평생 함께 하고 싶다는 확신이 들었다"고 말했다. 

그는 "결혼식은 코로나 시국으로 사실상 어려운 부분이 많아 아쉽지만 당장은 생략하고 이번 달 안에 혼인신고를 하려고 한다. 새로운 인생 2막이 시작되는 특별한 날인만큼 무언가 의미 있는 일을 할 수 있지 않을까 고민하다 함께 하기로 한 마음을 작게 나마 다른 의미 있는 곳에 나누어 주기로 뜻을 모았다"고 적었다.

한편 윤계상의 소속사는 "윤계상으로부터 신상 정보 공개, 과도한 관심으로 인한 사생활 침해 등으로 일반인인 예비 신부의 일상이 혼란스럽지 않게 도와달라는 정중한 부탁이 있었다"라고 당부했다. 

이코리아 이정규 기자 kntimes22@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