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증권, 에이치케이이노엔 공모주 청약 시작
상태바
삼성증권, 에이치케이이노엔 공모주 청약 시작
  • 임해원 기자
  • 승인 2021.07.29 12: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삼성증권
사진=삼성증권

삼성증권은 국내 제30호 신약 케이캡(K-CAB, 위식도 역류질환 치료제)과 숙취해소음료 '컨디션', '헛개수'로 알려진 에이치케이이노엔의 코스닥시장 상장을 위한 공모주 청약이 29일~30일 진행된다고 29일 밝혔다. 

총 공모주식 수는 1011만7000주이며 공모가는 공모예정가 상단인 5만9000원으로 결정되어 총 공모예정금액은 5969억원이다.

삼성증권은 이번 에이치케이이노엔의 청약에 맞춰 삼성증권 간편앱 오투를 통한 공모주 청약서비스를 정식 오픈하고, 오투를 통해 공모주 청약에 참여한 고객 대상 이벤트를 마련했다. 7월 19일부터 8월 3일까지 오투앱을 통해 삼성증권 계좌를 최초 개설한 고객 중 해당 앱으로 공모주를 청약할 경우, 8월 31일까지 공모주 청약수수료 무료 혜택을 제공한다.

에이치케이이노엔의 주요사업은 전문의약품 부문과 HB&B(Health Beauty & Beverage)부문으로 나뉜다. 전문의약품 부문은 치료 영역의 전문의약품과 수액, 백신 등 국가 기초 의료 및 재난 대비 필수의약품 등을 제조 및 판매하고 있고 HB&B 부문은 숙취해소제, 건강기능음료, 건강기능식품 및 화장품 등을 판매하고 있다. 전체 매출에서 전문의약품이 91.8%가량을 차지하며, HB&B가 8.1%를 차지한다.

이번 상장으로 조달된 자금은 채무상환 및 위식도 역류질환 치료제인 케이캡의 해외시장 진출 및 후속 파이프라인 개발을 위한 연구개발비로 사용될 예정이며 코스닥 상장일은 8월 9일이다. 

에이치케이이노엔 IPO의 대표주관사는 삼성증권, 한국투자증권, JP모건으로 공모주 청약에 참여하고자 하는 투자자는 삼성증권이나 한국투자증권의 계좌를 통해 가능하다. 단, 이번 청약은 중복 청약이 불가능해 하나의 증권사를 선택하여 참여해야 한다. 일반 청약자 배정 물량 중 50%이상을 균등 배정해야하며, 삼성증권은 배정물량의 50%를 균등배정할 예정이다.

이번 공모는 중복청약 금지 규정이 적용되므로, 중복으로 확인된 청약 건은 규정에 따라 청약 수량과 관계없이 가장 먼저 접수된 청약만 유효한 것으로 인정하며 일반청약 배정 총 주식수에서 균등배정분을 제외한 수량에 대해서는 비례배정이 이뤄진다. 다만, 총 청약건수가 균등방식 배정주식수를 초과하는 경우, 전체고객 대상으로 무작위 추첨 배정하며, 이에 따라 균등배정으로 1주도 배정받지 못하는 경우가 발생할 수도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