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징병제 폐지하고 모병제 도입해야"
상태바
홍준표, "징병제 폐지하고 모병제 도입해야"
  • 배소현 기자
  • 승인 2021.07.12 12: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준표 국민의힘 의원. 사진=뉴시스
홍준표 국민의힘 의원. 사진=뉴시스

 

홍준표 국민의힘 의원이 “우리 국방 정책을 현대전에 걸맞게 개혁해야 한다”며 징병제 폐지와 모병제 및 지원병제 도입 실시를 주장했다.

홍 의원은 12일 페이스북에 “현대전은 전자전이고 첨단무기의 경연장”이라며 “군인의 머릿수로 하는 과거 전쟁 양상과는 전혀 다르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군 체제를 3군 체제에서 해병특수군을 분리 독립시켜 4군체제로 운용해 북한의 한국 후방 침공 부대에 대적하는 특수군을 만들어야 한다”고 했다. 

이어 “일당백 강군 육성을 위해 모병제 실시를 적극 검토하고 이를 감당할 국방세 신설도 생각해야 할 때”라며 “직업군인제를 전군에 도입해 수십만개의 일자리가 생기게 하고 징병제를 폐지하고 지원병제를 실시하여 일정기간 지원병으로 군복무를 하면 가산점을 부여해 사회 진출에 큰 도움이 되도록 인센티브를 부여해야 한다”고 했다. 

그는 "국방과학연구소의 기능 확대와 고급 인력 확보도 필요하다"며 "박정희 대통령의 자주국방 의지의 출발점이었던 국방과학연구소는 수십 개의 사단 병력과 맞먹는 현대전의 총아"라고 지적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