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C카드, 소상공인 지원 '지역 상권 활성화 프로젝트' 진행
상태바
BC카드, 소상공인 지원 '지역 상권 활성화 프로젝트' 진행
  • 임해원 기자
  • 승인 2021.05.12 1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BC카드
사진=BC카드

BC카드가 매출 감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한 ‘지역 상권 활성화’ 프로젝트를 진행한다고 12일 밝혔다.

이 프로젝트는 BC카드 마케팅 플랫폼인 ‘마이태그’를 활용해 영세/중소 가맹점의 매출 증대를 위해 기획됐다. 가맹점주 입장에서 쿠폰 확인 절차 없이 고객에게 자동으로 혜택을 제공할 수 있어 보다 효율적인 운영도 가능해진다.

프로젝트 첫번째 대상 지역은 부산 해운대, 광안리 및 전포카페거리 상권으로, 이 지역에 위치한 외식 및 커피 업종 가맹점 1만여 곳에서 이벤트가 진행된다.

5월 31일까지 이벤트 페이지를 통해 신청한 고객 전원에게 1만원 이상 결제 시 2천원 청구 할인 혜택(1인당 최대 2회)이 제공된다.

또한 상권 내 특별 가맹점에서 1만원 이상 결제 시 추가 20% 할인 혜택(1건당 최대 3천원, 1인당 최대 2회까지)도 중복 제공된다. 특별 가맹점에서의 ‘마이태그’ 혜택은 6개월 동안 지속 적용 된다.

서거정 BC카드 플랫폼본부장(상무)는 “지역 기반의 중소가맹점 마케팅을 통해 소상공인과 상생하기 위해 프로젝트를 기획하게 됐다”면서 “부산지역을 시작으로 다양한 상권으로 마이태그 마케팅 대상을 확대해, 영세/중소 가맹점주들에게 큰 힘이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