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25 '남성혐오' 후폭풍, 군부대 이어 주식방까지 확산
상태바
GS25 '남성혐오' 후폭풍, 군부대 이어 주식방까지 확산
  • 최윤정 기자
  • 승인 2021.05.04 10:52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와대 국민청원 갈무리
청와대 국민청원 갈무리

 

편의점 GS25이 행사 포스터의 ‘손가락 논란’이 사그라들지 않고 있다. 군대 PX에서의 GS25 계약 철회를 요구하는 국민 청원에 이어 '불매 운동' 목소리도 나오고 있다. 

지난 1일 GS25는 소셜미디어에 캠핑용 홍보 포스터를 제작했다, 인터넷 커뮤니티 등을 중심으로 해당 포스터 속 손 그림과 문구가 ‘남성 비하’, ‘남성 혐오’라는 비난이 빗발쳤다. 논란이 일자 GS25는 문제가 된 손 모양 이미지를 제거한 포스터 수정안을 내놨다가 삭제하고 사과했다. 

하지만 논란은 청와대 국민청원에까지 번졌다. 지난 3일 ‘GS25의 군부대 PX 계약을 전면 철회해달라’는 국민 청원 글이 올라왔다. 청원자는 “GS25는 2010년부터 해군과 계약을 맺어 군부대 내 PX를 독점 운영하고 있다”며 “군인을 비하하는 극단적 래디컬 페미니즘 집단인 GS25의 상징물을 홍보 포스터에 삽입한것으로 모자라, 여러차례 수정 요청에도 불구하고 지속적으로 교묘하게 로고를 삽입하는 등 상식적으로 이해할 수 없는 행태를 보였다”고 주장했다. 

이어 “청춘을 바쳐 이 나라를 지키는 우리 군의 사기를 떨어뜨리는 악덕기업 GS25에 더 이상 이득을 쥐어줘서는 안된다”고 덧붙였다. 

GS25의 포스터 논란은 온라인 주식 토론방에서까지 일부 주주들의 성토가 잇따르고 있다. 

주주들은 “이미지 때문인가,진짜 안가게 된다ㅋㅋㅋㅋ일부러 찾아갔었는데”, “으휴 일처리 하는것도 한심하네 책임자 반성문쓰고 기업차원에서도 죄송하다 재발방지에 힘쓰겠다 하면 끝나는걸, 뭔 구라를 치고 어물쩍 넘어가려 하다가 일만 키우네”, “GS점주들이 빡친 이유,하루 매출만 봐도 답답할거고 뉴스보니 장기화될 것 같고, 그러면 매출 토막나는거 뻔하니, 니같으면 화나겠어? 안나겠어?”, “불매2일차)페미기업 불매합니다” 등의 의견을 남겼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상적인 사람 2021-05-04 11:08:26
Gㅏ지 않습니다
Sㅏ지 않습니다
페미기업은 대표가 나와서 대국민 사과하고 담당자들 싹 짤라버려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