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銀, KT모바일 후후앱과 연계해 대출사기 예방
상태바
부산銀, KT모바일 후후앱과 연계해 대출사기 예방
  • 최윤정 기자
  • 승인 2021.04.21 15: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NK부산은행은 보이스피싱 이상거래 탐지 시스템(V-FDS)과 KT모바일 후후앱을 연계해 대출사기를 예방했다고 21일밝혔다.

지난 19일50대 남성 A씨는 카카오톡으로 저금리 대출 안내 메시지 수신 후 사기범 지시대로 악성 앱 설치 파일(APK)을 다운로드했다. 이로 인해 신분증, 인증서 비밀번호 등 개인 금융정보가 사기범에 노출됐다.

후후앱은 악성앱 설치 정보를 탐지한 후 부산은행 V-FDS로 전달했으며, 은행 담당자가 A씨에게 전화를 해 대출사기(6000만원) 피해를 예방했다.

부산은행은 올해 1월 V-FDS와 KT모바일 후후앱을 금융권 최초로 연동해 금융사기를 사전 차단하는 시스템을 구축하고, 모바일 폰에서 수집되는 사기 정보(가로채기, 악성APK, 블랙리스트 전화번호 등)를 수집·분석·모니터링 하는 과정을 거쳐 4월부터 본격적으로 운영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