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카드, 비자스〮퍼셀쇼〮피파이와 중소기업 해외진출 지원 업무협약
상태바
하나카드, 비자스〮퍼셀쇼〮피파이와 중소기업 해외진출 지원 업무협약
  • 임해원 기자
  • 승인 2021.02.24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일 서울 중구 을지로에 위치한 하나카드 본사에서 진행된 “중소상공인 해외진출을 위한 업무협약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패트릭윤 비자코리아 사장, 장경훈 하나카드 대표이사 사장, 레오박 쇼피파이 한국총괄, 김영하 스퍼셀 사장. 사진=하나카드
3일 서울 중구 을지로에 위치한 하나카드 본사에서 진행된 “중소상공인 해외진출을 위한 업무협약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패트릭윤 비자코리아 사장, 장경훈 하나카드 대표이사 사장, 레오박 쇼피파이 한국총괄, 김영하 스퍼셀 사장. 사진=하나카드

하나카드는 비자(Visa)코리아, 스퍼셀, 쇼피파이와 함께 국내 중소상공인(기업)의 해외 온라인 시장 진출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23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하나카드를 포함한 이번 4자 협약은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운 환경에 놓인 중소상공인의 문제 해결 및 ‘포스트 코로나’, ’언택트’ 시대에 대비할 수 있도록 해외 온라인 시장 진출에 특화된 지원 프로그램 제공을 위해 체결했으며, 각 사별 전문 영역의 다양한 서비스를 개발제〮공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국내 중소상공인은 글로벌 주요 온라인 마켓 입점부터 광고홍보, 판매, 결제까지 전방위 원스톱 서비스를 받을 수 있게 된다.

먼저 하나카드는 현재 보유한 중소〮상공인의 데이터를 정밀 분석해 니즈가 높고 우선적으로 필요한 서비스를 선정해 ▲기업 상품 공동 개발, ▲해외카드 결제 서비스, ▲효율적 대금 결제 서비스 등을 제공할 예정이며, 작년 11월 중소기업벤처부의 제21호‘자상한 기업’으로 선정된 비자도 같이 참여할 계획이다.

비자는 글로벌 이커머스 플랫폼사인 쇼피파이(Shopify)와 토종 AI 기반 이커머스 운영 솔루션 스타트업 스퍼셀(SpurSell)과 함께 국내 중소상공인 전용 원스톱 통합 서비스 플랫폼인 고 글로벌 코리아(Go Global Korea)도 작년 11월 구축했다. 이외에도 비자는 이번 협약에 따라 자사의 독보적 글로벌 네트워크 및 파트너사 채널을 통해 해외 시장 진출을 원하는 국내 중소상공인의 광고 마케팅을 지원하며, 보안 토큰 기술을 이용한 수,출입 대금 지급 및 수취 효율화를 높이는 B2B 솔루션 등도 함께 제공할 예정이다.

이 밖에도 쇼피파이는 아마존, 이베이 등 글로벌 주요 온라인 마켓 입점 및 중소상공인 고유 브랜드 쇼핑몰 구축에 필요한 전반적인 서비스를 제공하며, 스퍼셀은 자사가 보유한 글로벌 이커머스 운영 역량과 해외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원스톱 글로벌 온라인 판매 지원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하나카드 장경훈 사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상인들의 해외 온라인 시장 진출을 지원할 수 있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4사 협력을 통해서 중소상인들의 위기 극복과 동반 성장의 성공 사례를 확장하기 위해 앞으로도 다양한 금융 특화 서비스를 만들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비자코리아 패트릭 윤 사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상생할 수 있는 지원프로그램에 같이 참여할 수 있게 되어 기쁘게 생각하며, “앞으로도 실질적 도움이 될 수 있는 방안들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