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준호 소속사 '학폭 논란 허위, 악의적 비방시 법적 대응"
상태바
차준호 소속사 '학폭 논란 허위, 악의적 비방시 법적 대응"
  • 이두익 기자
  • 승인 2020.06.10 11: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그룹 엑스원 출신 차준호에 대해 학폭(학교 폭력) 논란이 제기된 가운데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는 사실무근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앞서 지난 9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차준호와 같은 초등학교를 나왔다고 주장한 누리꾼이 "차준호와 친구들에게 집단 따돌림을 당했다"는 글이 올라왔다. 

이에 대해 울림엔터테인먼트는 "최근 SNS와 커뮤니티를 통해 악의적으로 사실이 확인되지 않은 내용의 글들이 퍼지고 있어 즉각 사실 관계를 확인한 결과 전혀 사실무근으로 밝혀졌다"고 말했다.

이어 “아티스트의 이미지를 보호하기 위해 허위사실 유포와 악의적인 비방 게시물 작성에 대해 일말의 선처나 합의 없이 강경한 법적 조치를 취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차준호는 지난해 엠넷 '프로듀스X101'에 출전해 최종 순위 10위권 내에 들어 주목을 받았다. 이후 제작진의 순위 조작 논란으로 인해 엑스원은 해체되자 차준호는 현재 데뷔 준비 중에 있다. 

이코리아 이두익 기자 ikmens@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