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카드, 소상공인 특화 우체국 Biz플러스 카드 출시
상태바
하나카드, 소상공인 특화 우체국 Biz플러스 카드 출시
  • 임해원 기자
  • 승인 2019.07.15 16: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하나카드>

하나카드는 우정사업본부와 함께 소상공인에게 특화된 우체국 전용 신용카드인 ‘우체국 Biz플러스 카드’를 출시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한 ‘우체국 Biz플러스 카드’는 우체국을 자주 이용하는 소상공인의 사업적 특성과 일반 생활패턴을 분석해 해당 소상공인에게 실질적인 혜택을 줄 수 있도록 서비스를 구성한 것이 특징이다.

먼저 우체국 Biz 플러스 카드는 소상공인 사업특성에 따른 혜택으로 우편·택배·EMS·우체국쇼핑몰 등을 이용하는 경우 전월실적에 따라 이용금액의 7%, 월 최대 1만5000원의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또한 해외가맹점 업종(온·오프라인), 통신업종(SKT·KT·LGU+·CJ헬로우·티브로드·HCN·딜라이브), 보안업종(S1세콤·ADT캡스), 위생업종(세스코), 아파트관리비에서도 전월 사용실적에 따라 이용금액의 5% 각각 월 최대 5000원, 1만5000원, 5000원의 추가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우체국 Biz 플러스 카드는 일상 생활영역에서도  실질적인 혜택을 제공한다. 백화점 업종(신세계·롯데·현대),  온라인 쇼핑 업종(G마켓·옥션·11번가·티몬·인터파크·쿠팡·위메프), 홈쇼핑 업종(GS·롯데·현대·CJ·NS·홈앤)에서 이용하는 경우 전월실적에 따라 이용금액의 5%, 월 최대 2만원의 할인 혜택도 받을 수 있다.

그 밖에도 소상공인을 위해 별도 증빙 없이 신용카드 이용내역을 부가세환급 대상/비대상으로 자동 분류해 부가세 신고 기초자료로 제공하는 부가세 환급 편의지원 서비스도 제공된다.

하나카드와 우정사업본부는 신규카드 출시를 기념하기 위해 8월말까지 우체국 Biz플러스 카드로 우체국 우편이용 고객 중 추첨을 통해 다양한 혜택을 드리는 이벤트도 진행된다.

하나카드 안광재 개인사업본부장은 “소상공인에게 꼭 필요한 우편, 통신, 보안/위생 업체 등에서 실질적인 혜택을 체감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탑재했다”며 “소상공인 및 서민 가계에 도움이 되는 착한 금융을 우정사업본부와 함께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우체국 Biz플러스 카드의 연회비는 국내전용 1만원(OTP 탑재시 1.3만원), 국내외 겸용 1.2만원(OTP 탑재시 1.5만원)이며 카드신청 및 상품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우체국 예금보험 홈페이지 및우체국예금 고객센터에서 확인 가능하다. 이벤트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하나카드 홈페이지 및 하나카드 고객센터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코리아 임해원 기자 champroo@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