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거킹, 33종 가격 인상 '평균 2.9%↑'
상태바
버거킹, 33종 가격 인상 '평균 2.9%↑'
  • 최윤정 기자
  • 승인 2022.01.05 0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코리아] 버거킹이 7일부터 원자재 가격 및 각종 제반 비용 상승으로 인해 일부 제품 가격을 인상한다. 

가격이 인상된 메뉴는 버거류 25종을 포함해 총 33종이다. 평균 인상률은 2.9%이며 평균 인상액은 215원이다. 대표적으로 와퍼가 6,100원에서 6,400원으로, 와퍼 주니어가 4,300원에서 4,400원으로, 프렌치프라이가 1,700원에서 1,800원으로 가격이 인상된다.

버거킹 관계자는 “해외 생산 및 물류 대란에 따른 원자재 가격 급등 및 최저 임금 인상을 포함한 각종 제반 비용 상승 등 다양한 외부 요인의 영향으로 불가피하게 내린 결정”이라며 “버거킹은 앞으로도 최상의 서비스와 고객 만족을 제공하기 위해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이코리아 최윤정 기자 chy0628@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