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공공배달앱 ‘배달특급’ 누적거래액 1,057억원 돌파
상태바
경기도 공공배달앱 ‘배달특급’ 누적거래액 1,057억원 돌파
  • 최윤정 기자
  • 승인 2022.01.04 13: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코리아] '배달특급’이 지난 12월 31일자로 총 누적 거래액(2020년 12월 1일~2021년 12월 31일 기준) 1,057억원을 기록했다. 

경기도주식회사는 출시 1년이 지난 경기도 공공배달앱 ‘배달특급’은 총 누적 주문 414만건, 누적 회원 수 66만명을 돌파했다고 4일 밝혔다. 

특히 배달특급의 거래액 1000억 원을 민간배달앱 중개수수료와 단순 비교할 경우 수수료 절감을 통해 약 100억원 상당의 추가 수익을 소상공인에게 되돌려 준 셈으로 소비자에게 다양한 이벤트 등으로 혜택을 주면서도 가맹점주까지 상생했다 평가할 수 있다.

2021년 마지막 날인 12월 31일 금요일부터 임인년 첫 주말인 1월 1일과 2일에는 약 18억원의 거래액을 기록했다.

더불어 경기도주식회사는 지난달 소비자와 소상공인의 행복한 연말연시를 위해 ‘굿바이 2021 쿠폰’ 약 1만 개를 선착순 발급했고, 모두 소진되며 이를 통해 약 3억원의 거래액이 발생한 것으로 파악됐다. 

경기도 공공배달앱 배달특급을 통해 11월과 12월 발생한 픽업 주문 건수를 비교하면 11월 픽업 주문은 약 44,000건, 12월에는 52,000건으로 픽업주문이 약 18%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석훈 경기도주식회사 대표이사는 “경기도 공공배달앱이 시장에 안착해 1,000억 원의 누적거래액을 넘긴 것은 ‘착한소비’에 동참해준 소비자와 소상공인 덕분”이라고 감사함을 전하면서 “올해도 배달특급은 상생을 위한 든든함 버팀목이 되기 위해 더 많은 발전을 이뤄가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한편, 경기도 공공배달앱 배달특급은 올해 다양한 영역으로 사업을 확장하며 단순 배달플랫폼에서 한 단계 더 도약하기 위해 다각도로 노력할 예정이다.

이코리아 최윤정 기자 chy0628@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