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은 김종인 꼭두각시인가" 질문에 洪 "깔본 것"
상태바
"尹은 김종인 꼭두각시인가" 질문에 洪 "깔본 것"
  • 배소현 기자
  • 승인 2022.01.04 14: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준표 국민의힘 의원. 사진=뉴시스
홍준표 국민의힘 의원. 사진=뉴시스

 

[이코리아] 홍준표 국민의힘 의원이 3일 김종인 총괄선대위원장이 윤석열 후보를 향해 "선대위가 하는대로 연기만 해달라"고 한 발언을 두고 "얼마나 후보를 깔보고 하는 소리인가"라고 비판했다.

홍 의원은 이날 오후 소통 채널 ‘청년의꿈’에 한 누리꾼이 김 위원장의 발언을 거론하며 “윤석열은 김종인 꼭두각시인가”라고 묻자 이같이 답했다.

앞서 김 위원장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당 의원총회에 참석해 "제가 과거에 여러 번 대선을 경험했지만, 후보가 선대위에서 해주는 대로 연기만 잘 해주면 선거에서 이길 수 있다"며 "윤 후보에게 내가 총괄선대위원장이 아니라 비서실장 노릇을 할 테니 후보도 태도를 바꿔 선대위가 해준 대로만 연기를 좀 해달라고 부탁했다"고 밝힌 바 있다.

이 같은 발언과 관련 ‘윤 후보가 연기만 하면 아바타 아닌가’라는 지적이 나오자 김 위원장은 “윤 후보는 정치한지 얼마 되지 않아 미숙한 부분이 있기 때문에 가급적 실수하지 않도록 하기 위해 이야기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후보의 말실수를 바로 잡으려면 다른 방법이 없다”고 덧붙였다.

홍 의원은 또 '대선에서 윤 후보가 패배하면 윤 후보의 정치 인생이 끝날까요, 아니면 계속 이어질까요'라는 질문에는 "당 해산"이라고 답하기도 했다.
 

이코리아 배소현 기자 bae_4805@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