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인 "선대위 전면 개편" 승부수 던졌다
상태바
김종인 "선대위 전면 개편" 승부수 던졌다
  • 배소현 기자
  • 승인 2022.01.03 1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석열(오른쪽) 국민의힘 대선 후보와 김종인 총괄선대위원장. 사진=뉴시스
윤석열(오른쪽) 국민의힘 대선 후보와 김종인 총괄선대위원장. 사진=뉴시스

 

[이코리아] 국민의힘 선거대책위원회가 전면 개편될 전망이다. 김종인 총괄선대위원장은 새해 첫 선대위 회의에서 "선대위가 최선의 노력을 경주한다는걸 국민에게 보여드리기 위해 선대위를 전면 개편하겠다"라고 밝혔다.

김 위원장은 선대위 개편 이유로 "지금 여론이 선대위에 압박을 가하고 있다는걸 감지했기 때문에 국민정서에 맞게 선대위를 개편해야 선거를 제대로 치를 수 있다는 판단을 했다"라고 말했다. 

개편 방향에 대해서는 "본부장 사퇴를 포함해 구조조정을 하고 그런 차원에서 전면 개편을 단행할 것"이라고 했다.

앞서 이준석 대표는 선대위 개편과 관련 6본부장 사퇴를 주장한 바 있다. 따라서 대대적인 선대위 개편 후 이 대표의 선대위 복귀 가능성이 높아 보인다. 

김종인 위원장은 윤석열 후보의 메시지와 연설문도 직접 관리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후보 비서실이 후보 성향에 맞춰서 메시지를 만들다 보니 그런데, 선거 때는 후보 성향에 맞추면 안 된다”며 “국민 정서에 맞춰서 메시지를 내야 하고, 그런 게 지금껏 부족했던 것”이라고 지적했다. 

김 위원장은 “그간 우리 선대위가 효율적으로 움직이지 못한 것도 사실 후보가 지방 찾아다니고 연설하고 메시지 내고 해도 별로 그렇게 크게 반응을 일으키지 못했기 때문에 그 점을 시정해나갈 것”이라고 했다.

 

 

이코리아 배소현 기자 bae_4805@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