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량진 고시원서 흉기 휘두른 30대 여성 긴급체포
상태바
노량진 고시원서 흉기 휘두른 30대 여성 긴급체포
  • 배소현 기자
  • 승인 2021.11.12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코리아] 대낮에 같은 고시원에 사는 이웃이 시끄럽게 했다는 이유로 흉기를 휘둘러 부상을 입힌 혐의를 받는 30대 여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동작경찰서는 지난 10일 낮 12시쯤 서울 동작구 노량진 소재 고시원에서 맞은편 방에 거주하는 20대 여성 B씨에게 흉기를 휘두른 혐의(살인미수)로 30대 여성 A씨를 긴급체포했다고 11일 밝혔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소음이 시끄러웠다. 소리가 거슬렸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두 사람은 공무원 시험을 준비 중이었으며 소음 문제로 갈등을 빚어 왔던 것으로 알려졌다. 

B씨는 A씨가 휘두른 흉기에 목 등을 다쳤으나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이코리아 배소현 기자 bae_4805@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