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박현주재단, 청소년 문화체험활동 지원
상태바
미래에셋박현주재단, 청소년 문화체험활동 지원
  • 최윤정 기자
  • 승인 2021.09.17 15: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에셋박현주재단은 전국 지역아동센터 100곳을 대상으로 청소년 문화체험활동 지원사업을 실시했다고 17일 밝혔다.

미래에셋박현주재단은 예기치 못한 코로나19확산 장기화로 학습과 체험에 어려움을 겪는 아이들을 위해 안전한 환경에서 다양한 문화와 예술을 접할 수 있도록 동영상 강의와 체험활동이 접목된 문화체험키트를 제작, 배포했다. 

문화체험키트를 지원받은 지역아동센터에서는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자율적으로 일정을 수립해 센터 내에서 문화체험활동을 진행했다.

문화체험키트는 10가지 종류로, 전문교육업체와 제휴를 통해 세계나라문화, 명화와클래식, 창작공예활동을 주제로 구성됐다. 미래에셋박현주재단은 각 센터에 문화체험키트를 100개씩 제공했으며, 키트를 통해 습득한 내용을 심화학습 할 수 있도록 자체적으로 기획한 센터 프로그램에 활동비도 지원했다.

한편, 미래에셋박현주재단은 지난 6월 문화체험활동 대상 지역아동센터를 선정했으며, 문화체험활동은 각 센터 일정에 따라 10월내 완료될 예정이다.

이코리아 최윤정 기자 chy0628@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