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그룹, 명절 전 협력사 대금 850억 조기지급 등 취약계층 지원 나서
상태바
한화그룹, 명절 전 협력사 대금 850억 조기지급 등 취약계층 지원 나서
  • 최윤정 기자
  • 승인 2021.09.13 1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한화그룹 제공
사진=한화그룹 제공

 

한화그룹의 주요 제조/화학 및 서비스 계열사들이 추석 명절을 앞두고 약1,500여개의 협력사 대금 850억원 가량을 현금으로 조기 지급한다. 

계열사별로는 ㈜한화 193억원, 한화솔루션 192억원, 한화시스템 161억원, 한화디펜스 107억원, 한화에어로스페이스 56억원 등 약 850억원의 대금을 평소보다 최대 55일 정도 앞당겨 현금으로 지급한다.

이 밖에도 주요 계열사들은 코로나19로 더욱 힘들어하는 지역 사회를 위한 나눔 활동도 병행한다. 복지관, 봉사센터를 통해 기초수급세대 등 소외계층에게 명절 후원물품(식료품, 도시락 등)을 지원하는 활동을 진행한다. 

9월 8일에는 한화에어로스페이스, 테크윈, 정밀기계와 성남시자원봉사센터가 함께하는 사랑의 한가위 희망나눔 행사를 진행했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 신현우 대표이사를 포함 임직원들이 참여하여 성남 지역 독거노인 대상으로 생필품 키트 500세트를 포장하고 전달했다.

9월 13일부터 9월 17일에는 한화솔루션과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이 함께 서울지역 조부모 대리 양육 세대 100가정 대상 명절음식을 배송 할 예정이다.  

한화손해보험은 기초수급세대 및 장애인 가구 대상 복주머니 160세트를 제작해 전달할 예정이며, 한화디펜스 창원사업장은 지역 500가구에 각각 쌀 10kg을 전달할 계획이다. 

한화토탈은 서산 지역 농산물로 구성된 세트를 국내 거래선 25개사 구내식당에 무료로 공급한다. 
 
한편, 갤러리아백화점은 지역 농수산품의 명품화 지원 및 육성을 위해 갤러리아 센터시티, 타임월드, 광교 백화점 내 아름드리 매장을 운영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