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G새마을금고 재단, 코로나 사각지대 장애인 시설 돌본다
상태바
MG새마을금고 재단, 코로나 사각지대 장애인 시설 돌본다
  • 이미숙 기자
  • 승인 2021.08.24 15: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G새마을금고 제공
사진=MG새마을금고 제공

 

MG새마을금고 지역희망나눔재단(이하 MG새마을금고 재단)은 장애인 복지시설을 위해 5천만원을 지원했다.

이번 사업은 지속적으로 진행해왔던 장애인 시설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인천광역시, 광주광역시, 경기도, 전라남도, 전라북도 5개 지역 10개 기관을 대상으로 했다.

지원금은 기관운영에 필요한 물품구입 및 환경개선 등에 사용된다. 특히, 냉난방시설, TV, 냉장고 등 각 기관별 필요물품을 맞춤형 지원함으로써 실효성을 높였다.

MG새마을금고 재단 박차훈 이사장은 “아직도 코로나19로 인한 여파가 큰 가운데 장애인 복지시설이 후원감소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상대적으로 많은 관심이 필요한 복지시설에 조그마한 보탬이 되기를 바라며, 장애인의 삶의 질 향상에 MG새마을금고 재단이 함께 하겠다”고 밝혔다.

이코리아 이미숙 기자 iris01234@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