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온스그룹 ‘ESG경영혁신단’ 발족, 지배구조 투명성·사회적책임 강화
상태바
휴온스그룹 ‘ESG경영혁신단’ 발족, 지배구조 투명성·사회적책임 강화
  • 최윤정 기자
  • 승인 2021.08.18 1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휴온스그룹 제공
사진=휴온스그룹 제공

 

휴온스그룹이 미래 지속성장과 그룹의 장기적 가치 증진을 위해 ESG 경영 강화에 나선다.

휴온스그룹은 18일 휴온스글로벌 성남 판교 본사에서 ESG위원회를 주축으로 한 ‘ESG경영혁신단’을 발족했다고 밝혔다.

휴온스그룹 ESG경영혁신단은 휴온스그룹 ESG위원회와 ESG임원협의회, ESG실무진으로 구성했으며, 휴온스글로벌 대표이사 윤성태 부회장이 단장을 맡았다.

ESG위원회는 휴온스그룹 상장 4개사(휴온스글로벌, 휴온스, 휴메딕스, 휴온스블러썸)의 사외이사 7명과 대표이사 4명, 총 11명으로 구성됐으며, ESG 정책과 경영 주요 사항에 대한 검토 및 자문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ESG경영혁신단은 그간 휴온스그룹에서 실천해오던 ESG 활동을 통합 운영하고, 지속가능경영 방침과 제도, 정책들의 체계화·고도화를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휴온스그룹 지속가능경영보고서 발간을 통해 연간 성과들을 공개함으로써 대외 소통을 강화하고, 글로벌 경영 흐름에 발맞춰 ESG 투자와 각종 ESG 이슈에도 선제적으로 대응한다는 방침이다.

휴온스그룹은 ▲환경(E) 측면에서 자연분해재질 포장재 사용 등을 통해 환경 친화적 생산 및 환경 오염 감소 노력을 지속해오고 있으며, ▲사회(S) 측면에서는인류 건강을 위한 의학적 해결책을 제시한다는 그룹 미션을 수행하고 국민 보건 증진이라는 제약회사의 사명감과 책임의식을 실천해왔다.

사회적 책임 경영의 일환으로 지역사회 및 의료재단 기부, 복지시설 정기 후원, 남녀고용평등 제도 등도 운영 중이다. ▲지배구조(G) 측면은 지난 2016년 휴온스글로벌의 지주사 전환을 통해 투명하고 안정적인 기업지배구조와 경영 체계를 구축했고, 휴온스를 비롯한 각 계열회사의 독립 경영과 객관적 성과 평가를 시행 중이다.

ESG경영혁신단을 총괄하는 휴온스글로벌 윤성태 부회장은 “ESG경영은 미래 경영의 핵심으로 휴온스그룹의 장기적 가치를 증진시키고 미래 지속 성장을 도모하기 위해 체계적 ESG 경영 활동을 지원할 ESG경영혁신단을 출범했다”고 밝혔다.
 

이코리아 최윤정 기자 chy0628@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