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인천·포항 청소년들에 ‘임직원 모금 장학금’ 전달
상태바
포스코건설, 인천·포항 청소년들에 ‘임직원 모금 장학금’ 전달
  • 이미숙 기자
  • 승인 2021.08.11 1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포스코건설 제공
사진=포스코건설 제공

 

포스코건설이 10일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실에서 임직원들이 모금한 ‘꿈나무 장학금’을 전달했다.

‘꿈나무 장학금’은 포스코건설이 지난 2012년부터 지역 사회 청소년들의 꿈과 희망을 키워주기 위해 임직원들이 모금해 마련하는 장학금이다.

포스코건설은 매년 초 임직원들이 `사랑의 저금통`을 설치해 모은 기금과 사외 강사료 그리고 외부에서 보낸 축하난 등의 경매수익금을 장학금으로 마련한다. 올해 장학금은 3천만원 규모이며 수혜 대상은 인천ㆍ포항 지역 35명의 꿈나무 장학생들이다.

올해까지 10년 동안 선발된 꿈나무 장학생은 총 314명으로, 약 2억 8천만원의 장학금이 학생들에게 전달됐다.

이코리아 이미숙 기자 iris01234@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