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유로머니 선정 대한민국 최우수 은행 6년 연속 수상
상태바
신한은행, 유로머니 선정 대한민국 최우수 은행 6년 연속 수상
  • 임해원 기자
  • 승인 2021.07.15 17: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한은행은 글로벌 금융전문지 '유로머니'(EUROMONEY)가 주최하는 ‘Euromoney Awards for Excellence 2021’에서 대한민국 최우수 은행(Best Bank in Korea)에 6년 연속 선정됐다고 15일 밝혔다.

유로머니는 국제적 공신력이 있는 글로벌 금융 전문지로 매년 국가별 시중은행을 대상으로 재무, 전략, 디지털, ESG 등 다양한 항목에서 종합평가를 진행해 최우수 은행을 선정하는 ‘Awards for Excellence’를 주최하고 있다.

신한은행은 2020년 코로나19로 인한 대내외 어려운 상황에도 불구하고 전체 손익 중 글로벌 손익 비중이 15%를 초과하고 국내 시중은행 중 가장 높은 BIS 비율(18.47%)을 기록하며 양호한 수익성과 건전성을 실현해 좋은 평가를 받았다.

특히 유로머니는 신한은행이 미래 금융공간 ‘디지로그 브랜치’와 비대면 종합 상담 서비스를 제공하는 ‘디지털 영업부’를 중심으로 혁신적인 디지털 전환을 실시한 점과 국내 시중은행 최초로 ‘적도원칙’에 가입하고 ‘탈석탄 금융’을 선언하며 신한은행의 ESG 경영을 실천했다는 점에서 대한민국 금융시장을 선도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현재 신한은행의 모습에 안주하지 않고 고객을 중심으로 글로벌과 디지털, ESG 등 모든 분야에서 변화와 혁신을 지속해 일류 은행으로 나아가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