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킴벌리, 첨단 티슈 설비 확충에 430억원 투자
상태바
유한킴벌리, 첨단 티슈 설비 확충에 430억원 투자
  • 최윤정 기자
  • 승인 2021.07.14 12: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유한킴벌리 제공
사진=유한킴벌리 제공

 

유한킴벌리가 생활용품 및 B2B 비즈니스에서 새로운 성장동력과 혁신 제품 공급 기반을 확보하기 위한 티슈 신규 설비에 430억원을 투자한다. 

연산 36,000톤 규모의 해당 설비는 경북 김천시 소재 유한킴벌리 김천공장에 들어서게 되며, 오는 2023년 중반부터 본격 가동하게 된다. 

유한킴벌리는 최근 10년간 씬테크 코어 기저귀, 생분해성 생리대, 종이 물티슈, 요실금 언더웨어 등의 신기술 및 설비에 약 6천억원을 투자해 왔으며, 이번 투자는 단일 설비투자로는 5년내 가장 큰 규모이다.

유한킴벌리의 이번 첨단 티슈 설비 확충으로 그 동안 티슈 원단 부족을 겪어 왔던 국내 생활용품업계의 어려움은 모두 해소될 것으로 기대되며, 일부 수입 대체 효과도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투자로 유한킴벌리의 티슈 원단 공급 능력은 기존 16만 4천톤에서 22% 이상 증가한 20만 톤까지 증가하게 되며, 티슈 사업에서의 새로운 혁신제품 개발로 국내.외 시장에서의 새로운 기회도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신설비가 들어설 유한킴벌리 김천공장은 세계적 제조, 혁신 역량을 보유한 사업장으로 스마트매뉴팩처링을 통해 제품 품질과 공정을 실시간 관리하고 있으며, 미용티슈를 비롯해 화장지, 키친타월 등의 가정용품과 B2B 제품, 부직포. 마스크 필터 소재 등을 생산, 공급하여 국내 생활용품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이코리아 최윤정 기자 chy0628@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