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C카드, 임직원 '걸음 기부'로 취약계층 지원
상태바
BC카드, 임직원 '걸음 기부'로 취약계층 지원
  • 임해원 기자
  • 승인 2021.06.22 09: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C카드는 지난 21일 오후 3시 서울 중구 소재 중구청 앞 광장에서 서울 중구청과 함께 비대면 지역 상생 프로젝트인 ‘플로깅’ 행사를 진행했다. 사진은 행사에 참석한 최원석 BC카드 사장(오른쪽)과 서양호 중구청장. 사진=BC카드
BC카드는 지난 21일 오후 3시 서울 중구 소재 중구청 앞 광장에서 서울 중구청과 함께 비대면 지역 상생 프로젝트인 ‘플로깅’ 행사를 진행했다. 사진은 행사에 참석한 최원석 BC카드 사장(오른쪽)과 서양호 중구청장. 사진=BC카드

BC카드가 임직원 걷기를 통해 지역사회 국가 유공자 및 취약계층을 지원하는 ‘착한 걸음’ 캠페인을 진행 중이라고 22일 밝혔다.

‘착한 걸음’ 캠페인은 서울 중구청의 ‘중구 건강마일리지’ 앱을 활용해 캠페인에 신청한 BC카드 임직원이 일별 목표한 걸음 수 달성 시 받을 수 있는 마일리지(1마일리지=1원) 전부를 기부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BC카드는 임직원 500여명이 6월 한 달 동안 쌓은 마일리지만큼 매칭 그랜트 방식으로 기부금을 추가로 조성, 중구 내 국가 유공자 및 취약계층의 건강돌봄 지원을 통해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한다는 계획이다.

‘착한 걸음’ 캠페인의 일환으로 플로깅 행사도 진행됐다. 지난 21일 오후 3시 서울 중구 소재 중구청 앞 광장에서 진행된 행사장에는 최원석 BC카드 사장, 서양호 중구청장, 윤영덕 중구보건소장 및 BC카드 임직원 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약 2시간에 걸쳐 중구 관내 다양한 지역에서 환경정화 활동을 펼쳤다.

최원석 BC카드 사장은 “지역사회 복지 사각지대를 해소하기 위해 임직원의 걸음을 기부 마일리지로 적립하고 취약계층 지원 및 환경을 지킬 수 있는 캠페인을 마련했다”면서 “앞으로도 다양한 분야에서의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지역사회와 상생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코리아 임해원 기자 champroo@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