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 총리 "공군 중사 성폭력사건 철저 수사" 지시
상태바
김 총리 "공군 중사 성폭력사건 철저 수사" 지시
  • 배소현 기자
  • 승인 2021.06.02 12: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부겸 국무총리. 사진=뉴시스
김부겸 국무총리. 사진=뉴시스

 

김부겸 국무총리가 공군 중사 성폭력 사건과 관련해 서욱 국방장관을 강하게 질책했다.

국무조정실에 따르면 1일 김 총리는 서 장관에게 전화를 걸어 성폭력 피해로 인해 공군 중사가 사망한 사건에 대한 군의 대응을 강하게 질책하고 단호한 대처를 지시했다.

김 총리는 통화에서 “성폭력 사건은 개인의 문제가 아닌 조직 문화와 관련된 문제”라며 “특히 전우애와 군 기강 확립이 중요한 군 조직에서 이러한 불미스러운 사건이 발생했다는 것은 용납할 수 없는 사안”이라고 지적했다. 

또 사건의 전말과 사건 은폐·회유·합의 시도 등 조직적인 2차 가해 의혹에 대한 철저한 수사를 주문했다. 아울러 그에 상응하는 법적 조치와 관련자에 대한 엄중 조치도 지시했다. 

서욱 장관은 지난 1일 이번 사건을 공군에서 국방부 검찰단으로 이관해 수사할 것을 지시했다. 이에 따라 국방부는 초동수사과정에서 미흡한 부분이 있었는지, 2차 가해가 있었는지 등을 면밀히 조사할 방침이다. 

앞서 지난 3월 한 공군 부대에서 여군 A중사가 선임인 B중사로부터 저녁 회식 자리에 불려 나간 뒤 귀가하는 차량 뒷자리에서 강제추행을 당했다는 사실이 알려졌다. A중사는 해당 부대 직속 상관에게 피해 사실을 신고했으나 조사가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았고 결국 부대 관사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유족 측은 즉각적인 가해자·피해자 분리 조치 등 보호 조치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았고, 부대 상관들의 조직적인 회유가 있었다고 주장하며 진상규명을 촉구했다. 

이코리아 배소현 기자 bae_4805@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