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씨 ‘피버’, ‘2021년 잘 보내는 방법’ 두 번째 음원 공개
상태바
엔씨 ‘피버’, ‘2021년 잘 보내는 방법’ 두 번째 음원 공개
  • 김윤진 기자
  • 승인 2021.06.01 13: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엔씨소프트(이하 엔씨(NC))의 문화 콘텐츠 브랜드 피버(FEVER)가 신규 프로젝트 ‘2021년을 잘 보내는 방법’의 두 번째 음원 ‘라미란이’를 공개한다.

‘2021년을 잘 보내는 방법’은 엔씨(NC)가 콘텐츠 제작사 비보(VIVO)와 함께하는 프로젝트다. 지난 5월부터 매월 새로운 음원을 한 곡씩 공개하고 있다. 지난달에는 방송인 김신영의 부캐 ‘둘째이모 김다비’의 ‘오르자’ 음원을 선보여 상위권 차트에 오르는 등 큰 호응을 얻었다.

피버(FEVER)는 두 번째 음원 ‘라미란이’를 오늘(1일) 공개한다. 배우 라미란과 래퍼 미란이가 함께 힙합 장르에 도전한다. 이번 곡은 두 아티스트 외에도 효린(HYOLYN), 마미손, 그루비룸, 보이콜드 등이 작사, 작곡에 참여했다. ‘라미란이’는 오후 6시부터 주요 음원 사이트에서 만날 수 있다.

엔씨(NC)는 기업 가치인 ‘푸시, 플레이(Push, Play)’를 통해 한계를 극복하고 다양한 분야에서 즐거움을 전달하고 있다. 올해는 ‘피버뮤직 2021 Fly High’에 이어 ‘2021년을 잘 보내는 방법’을 통해 색다른 즐거움을 전달하고 있다.

엔씨(NC)는 이번 프로젝트의 음원 및 음반 판매 수익을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은 취약계층을 위해 기부할 예정이다. ‘2021년을 잘 보내는 방법’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공식 소셜미디어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코리아 김윤진 기자 1m89cm@daum.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