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도로공사, 개도국 취약계층에 의류 기부 캠페인
상태바
한국도로공사, 개도국 취약계층에 의류 기부 캠페인
  • 최윤정 기자
  • 승인 2021.05.25 09: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한국도로공사 제공
사진=한국도로공사 제공

 

한국도로공사는 해외 개발도상국 취약계층과 국내 시각장애인들을 위한 비대면 나눔 활동을 펼치고 있다. 

우선 한국도로공사는 전국 각지에서 직원들이 기증한 의류 7천여점(325박스)과 1천만원을 비영리법인 옷캔(OTCAN)에 전달했다. 이 옷들은 에티오피아 등 해외 개발도상국 취약계층에게 지원될 예정이다.

한국도로공사는 지난해 10월, 해외 도로사업 관련 국가인 우간다 및 방글라데시에 코로나 진단키트(5,000개)와 KF94 방역마스크(25,000개)를 지원한 바 있다.

또한, 지난해부터 국내 시각장애인을 위해 직원들이 점자도서 제작용 한글파일을 타이핑하는 릴레이 봉사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올해는 직원 731명이 지난 3월부터 2개월간 완성한 114권(역사, 문학, 에세이 등) 분량의 한글파일을 전남 및 광주점자도서관에 전달했다.

점자규정을 준수해 타이핑된 한글파일은 전용 컴퓨터를 통해 점자로 변환돼 출력 후 도서로 만들어지고, 이렇게 만들어진 점자도서는 전남 및 광주점자도서관에서 열람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