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1분기 잠정 영업이익 1.5조원, 역대 최대 실적
상태바
LG전자, 1분기 잠정 영업이익 1.5조원, 역대 최대 실적
  • 김윤진 기자
  • 승인 2021.04.07 1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전자가 역대 1분기 사상 최대 매출·영업이익을 달성했을 것으로 예상된다.

LG전자는 2021년 1분기 잠정실적을 7일 발표했다. 연결기준 매출액 18조 8057억 원, 영업이익 1조 5178억 원을 달성했다.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각각 분기 사상 역대 최대이며, 전년 동기 대비 각각 27.7%, 39.2% 증가했다.

잠정실적은 한국채택국제회계기준(K-IFRS)에 의거한 예상치다. 연결기준 순이익 및 사업본부별 실적은 이달 말 예정된 실적설명회에서 발표될 예정이다.

금융투자업계는 ‘프리미엄 생활가전’ 수요 확대에 따라 LG전자 실적이 대폭 개선된 것으로 보고 있다. 전통적 성수기 및 해외에서 코로나19 예방접종이 시작되면서 대기 수요가 해소됐다는 것. 핵심 품목은 오브제 컬렉션과 OLED TV다.

유진투자증권 노경탁 연구원은 “TV 등 가전 성수기 진입으로 호실적이 예상된다”며 “스팀가전을 비롯한 위생, 건강 등 신가전 수요 증가 영향도 있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노 연구원은 특히 TV 수익성이 크게 개선됐을 것으로 분석했다. 그는 “패널 가격 상승에도 불구하고, OLED TV 및 대형 UHD 등 프리미엄 비중이 증가했을 것”으로 추정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