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X 햄버거녀 "우리 아빠 누군지 아냐"
상태바
KTX 햄버거녀 "우리 아빠 누군지 아냐"
  • 배소현 기자
  • 승인 2021.03.02 11:35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사이트 '보배드림' 캡처
사진 = 사이트 '보배드림' 캡처

 

KTX 객실 내에서 한 여성이 방역수칙을 어기고 음식물을 섭취하는 영상이 공개돼 논란이다. 이 여성은 자신에게 항의하는 다른 승객들에게 거친 말을 쏟아 내기도 했다.

지난 28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KTX 무개념 햄버거 진상녀’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글에 따르면 동대구역에서 탑승한 한 승객이 KTX 안에서 마스크를 내린 채 음식물을 섭취했다. 이를 본 승무원이 “여기서 드시면 안 된다”며 마스크를 올리라 했지만 해당 승객은 들은 척도 하지 않았다.

글에 따르면 이 여성은 승무원이 지나간 뒤 아예 마스크를 벗고 햄버거를 먹기 시작했다. 공개된 영상에는 이 여성이 햄버거를 먹는 모습이 담겨있다. 참다 못한 글쓴이가 자제해 달라고 요청했지만, 오히려 “내가 여기서 먹든 말든 무슨 상관이냐. 천하게 생긴 X이 너 우리 아빠가 도대체 누구인 줄 알고 그러느냐. 너 같은 거 가만 안 둔다”며 화를 냈다고 한다.

글쓴이는 이 여성은 휴대전화를 꺼내 자신의 사진을 찍은 뒤, 아버지에게 전화해 “아빠 난데, 내가 빵 좀 먹었다고 어떤 미친X이 나한테 뭐라 그래”라고 말했다고 전했다. 또 여성이 찍은 사진을 소셜미디어에 공개하겠다고 협박했다고 주장했다.  

글쓴이는 “승무원이 경고해도 눈 하나 깜짝 안 하고 옆자리에 앉아 있던 여성까지 나가게 만들고 본격적으로 햄버거와 음료를 먹는 것이 너무 보기 싫었다. 나라도 마스크 내리고 먹는 걸 찍어서 신고 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며 영상을 찍은 이유를 설명했다. 

논란이 커지자 코레일 측은 영상 속 여성이 두 번의 계도와 경고 조치를 받은 뒤 음식물 섭취를 멈췄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신동훈 2021-03-02 14:59:09
조국이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