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경원 "KBS직원 절반 억대 연봉, 국민은 어떻게 생각할까"
상태바
나경원 "KBS직원 절반 억대 연봉, 국민은 어떻게 생각할까"
  • 배소현 기자
  • 승인 2021.02.02 0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를 선언한 나경원 전 국민의힘 의원. 사진=뉴시스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를 선언한 나경원 전 국민의힘 의원. 사진=뉴시스

 

나경원 국민의힘 서울시장 경선후보가 KBS의 수신료 인상을 반대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나 후보는 1일 페이스북을 통해 "적어도 지금 이 시점에 수신료를 인상하겠다는 것은 우리 국미에 대한 예의가 아니다"고 지적했다. 

그는 "수신료 인상 여부를 결정하기에 앞서 더 중요한 과제가 있다. KBS의 방만한 경영 실태를 바로잡는 것"이라며 "경영의 효율성과 투명성이 담보되지 않는다면, KBS 수신료 인상은 지지를 얻기도 어렵고 정당하지도 않다"고 했다.

이어 "그런 와중에 KBS 직원의 절반 가까이 1억 원 이상의 연봉을 받는다고 한다"며 "국민은 이 사실에 대해 어떤 생각들을 하실까"라고 반문했다.

그러면서 "최근에는 TV를 보는 사람도 많이 줄었고 아예 TV가 집에 없는 분들도 상당히 많다. 그런데 세금이나 다름없는 KBS 수신료를 1.5배 이상 올리자니 국민들은 공감하기 어려울 것"이라고 덧붙였다.  

나 의원은 최근 익명 커뮤니티에 올라와 논란을 일으킨 '억대 연봉 부러우면 입사하라'는 게시물을 언급하며 "국민들에게 너무나 큰 상처를 줬다.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자영업자, 실업자들이 KBS 억대 연봉과 수신료 인상을 들으면 얼마나 큰 박탈감과 좌절감을 느끼겠는가"라고 지적했다. 

앞서 이날 KBS는 블라인드에 등록된 글이 논란이 된 것과 관련해 입장문을 내고 "KBS 구성원의 상식이라고는 도저히 생각할 수 없는 내용의 글이 게시돼 이를 읽는 분들에게 불쾌감을 드린 점에 대해 이유 여하를 막론하고 대단히 유감스럽고 송구한 마음"이라고 사과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