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銀, 지역 자영업자·소상공인에 1050억원 금융 지원
상태바
부산銀, 지역 자영업자·소상공인에 1050억원 금융 지원
  • 이미숙 기자
  • 승인 2021.01.08 13: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부산은행 제공
사진=부산은행 제공

 

BNK부산은행은 8일 부산시, 부산신용보증재단과 ‘2021 부산시 소상공인 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1050억원 규모의 협약보증대출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자영업자 및 소상공인에 대한 금융지원 강화와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추진됐다.

지원대상은 부산지역에 사업장을 두고 있는 자영업자 및 소상공인이며, 임차사업자 및 창업 3년 미만 기업에 우선적으로 지원한다.

대출한도는 업체당 최대 1억원이며, 대출금리는 1.90%~2.10%(2021년 1월8일 기준) 수준이다. 

특히, 임차사업자 및 창업 3년 미만 기업에는 최초 1년간 금리를 0.90%p 특별 우대해1.00%~1.20%(2021년 1월 8일 기준)의 금리를 제공한다.

지역 자영업자 및 소상공인의 금융비용 부담 완화를 위해 보증료율도 단일요율인 0.80%로 우대해 적용하기로 했다.

이코리아 이미숙 기자 iris01234@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