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안전공사, 추석 앞두고 독거노인 가구에 건강 우유 전달
상태바
전기안전공사, 추석 앞두고 독거노인 가구에 건강 우유 전달
  • 이미숙 기자
  • 승인 2020.09.29 1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한국전기안전공사 제공
사진=한국전기안전공사 제공

 

한국전기안전공사가 추석을 앞두고 홀로 사는 어르신을 위한 건강 돌보미로 나섰다.

한국전기안전공사는 28~29일 양일 간 전북 완주지역 독거어르신 가구에 건강 우유를 전달했다. 완주군과 함께 펼치는 ‘노인맞춤 돌봄 서비스’ 사업의 일환이다. 

지난 4월에 이어 올해 두 번째, 이번 추석에는 완주지역자활센터와 노인복지센터 등 5개소를 통해 2,600개의 우유를 전했다. 우유 제품 포장 용기에는 생활 속 전기안전 요령이 담겼다. 

조성완 사장은 “코로나 장기화로 인해 홀로 사시는 어르신들의 건강이 가장 염려스럽다”며, “이웃과의 작은 나눔을 통해 어려운 이 위기를 함께 잘 이겨낼 수 있기를 소망한다”고 말했다. 

공사는 그동안 완주군, 보건소 등과 협력해 어르신은 물론, 저소득 임산부 가구에 우유, 물티슈 등의 건강ㆍ생활용품을 후원해 왔다. 연말까지 네 차례 더 어르신 돌봄 사업에 힘을 보탤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