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노트20, 전작과 차이는?
상태바
갤럭시노트20, 전작과 차이는?
  • 김윤진 기자
  • 승인 2020.08.06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갤럭시노트20 시리즈, 갤럭시노트10 시리즈 스펙 비교 / 자료=삼성전자
갤럭시노트20 시리즈, 갤럭시노트10 시리즈 스펙 비교. / 자료=삼성전자

삼성전자는 5일 최신 모바일 기기 공개 행사인 ‘갤럭시 언팩 2020’을 온라인으로 진행했다. 삼성전자가 갤럭시 언팩을 온라인 생중계한 것은 처음이다. 이번 언팩에서 가장 눈길을 끈 제품은 갤럭시노트 신작인 ‘갤럭시노트20’와 ‘갤럭시노트20 울트라’였다.

갤럭시노트20 시리즈는 전작에 비해 S펜과 후면 카메라 성능 등이 대폭 개선돼 기기 교체를 고민하는 소비자도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기자는 해당 스마트폰들의 스펙을 상세히 비교해봤다.

먼저 디스플레이는 갤럭시노트20 시리즈가 전작에 비해 넓어졌다. 갤럭시노트20의 경우 6.7인치로 갤럭시노트10 대비 0.4인치 확대됐다. 갤럭시노트20 울트라는 노트10+(플러스) 대비 0.1인치 커졌다.

프로세서는 벤치마크 점수 상 갤럭시노트20 시리즈가 높지만, 직전 출시 모델에서 기기 변경 시 소비자들이 뚜렷하게 체감하지는 못 할 것으로 보인다. 램의 경우 갤럭시노트20만 8GB로 하향됐다. 노트20 울트라와 앞서 출시된 노트10 시리즈는 12GB를 탑재했다. 신작임에도 램 용량이 떨어진 것은 아쉬운 대목이다. 프로세서는 앱 실행 속도를 좌우하며, 램은 멀티태스킹 성능에 영향을 미치는 핵심 부품이다.

내장메모리는 4종 모두 256GB로 동일하다. 외장메모리 슬롯은 갤럭시노트20가 전작과 같이 지원하지 않는다. 이에 사진이나 동영상을 자주 촬영하지만 클라우드 서비스를 이용하지 않는 소비자라면, 갤럭시노트20은 아쉬울 수 있다. 갤럭시노트 시리즈 기본 모델에서 외장메모리 슬롯이 빠진 건 노트10부터다.

후면 카메라 성능은 화소에서 극명하게 갈렸다. 갤럭시노트20는 메인 6400만, 노트20 울트라는 1억800만 화소로 상향됐다. 전작이 모두 1200만 화소였음을 감안하면 상당한 업그레이드다. 전면 카메라는 4종 모두 1000만 화소로 같다. 화소가 높을 수록 사진이나 동영상을 확대해도 선명하게 감상할 수 있다.

배터리는 갤럭시노트20과 노트10에서 차이가 컸다. 노트20가 4300mAh, 노트10은3500mAh였다. 이는 신작에서 디스플레이 크기가 넓어짐에 따라 배터리도 더 큰 제품으로 탑재했기 때문이다.

무게는 갤럭시노트20 시리즈가 전작에 비해 무거워졌다. 특히 노트20는 노트10에 비해 24g 늘었다. 신작에서 디스플레이 크기와 배터리 용량이 커진 탓으로 풀이된다.

출고가는 갤럭시노트20가 노트10보다 5만 원가량 줄었다. 반면 노트20 울트라는 노트10+보다 약 5만 원 높게 책정됐다.

이밖에 갤럭시노트20 시리즈에서 S펜이 대폭 개선된 점을 주목할 만하다. 삼성전자에 따르면 노트20 울트라 S펜은 반응 속도가 전작 대비 80% 빨라졌다. 또 S펜으로 쓴 필기가 기울어졌을 때, 자동으로 수평을 맞춰주는 기능도 새롭게 탑재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