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호영 "서울시장 후보, 미스 트롯 방식 선출"
상태바
주호영 "서울시장 후보, 미스 트롯 방식 선출"
  • 송광호 기자
  • 승인 2020.07.24 14: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호영 미래통합당 원내대표. 사진=뉴시스
주호영 미래통합당 원내대표. 사진=뉴시스

 

주호영 미래통합당 원내대표가 내년 4월 치러질 서울시장 보궐선거와 관련, “’미스트롯’ 방식으로 후보 발굴에 많은 관심이 있다”고 말했다.

주 원내대표는 24일 CBS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서울시장 보궐선거가 결정됐으니까 어떤 방식으로 후보를 찾고 국민들께 소개할 것인지 고민하는 단계”라며 “경선을 거치도록 돼 있고, 꼭 필요하면 전략공천도 가능하도록 돼 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예전에는 주로 당원 위주로 후보자를 뽑아 당 밖으로 확장이 어려운 측면이 있었다”라며 “국민의 여론을 수렴하고 국민이 선택하는 방식으로 점점 후보를 줄여 나가는 방식을 고민해볼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주 원내대표는 "거기('미스 트롯')의 가수들이 기존 가수들이긴 했지만 눈에 띄지 않았고 트로트라는 장르가 아주 낡게 인식됐지만, 그런 과정을 거치면서 국민들에게 새롭게 인식이 되고 거기에서 스타가 탄생하지 않았느냐"라고 말해 신인 발굴을 시사했다.

한편 주 원내대표는 행정수도 이전 이슈와 관련해 "국면전환용이라고 보고 가급적 논의를 확대하지 않겠다"고 했다. 이어 "여당이 참여를 요구한 특위에 참여하지 않을 생각이다. 한국의 수도를 결정하고 옮기는 데 국민적 동의 없이 가능하겠나. 개헌을 하든지 아니면 국민투표에 부치든지 근본적으로 문제를 해결해야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